증평군농업기술센터, 과수화상병 예방 총력
증평군농업기술센터, 과수화상병 예방 총력
  • 괴산증평자치신문
  • 승인 2024.06.10 2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평군농업기술센터(소장 오은경)가 과원 예찰을 강화하며 과수화상병 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10일 군에 따르면, 지난달 13일 충주 사과농장에서 시작된 과수화상병이 충북지역 전역으로 확산됨에 따라 군 유입을 방지하기 위해 집중예찰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과수화상병은 세균병의 일종으로 사과, 배등 나무가 감염되면 불에 탄 것처럼 붉은 갈색이나 검은색으로 변하면서 괴사에 이르는 병해다. 마땅한 치료제가 없어 나무를 매몰처리 해야 하기에 농가의 손실이 크다.

군농기센터는 이달 14일까지를 집중 예찰 기간으로 정하고 지역 내 과수농가 25.3ha (사과 41, 7)를 대상으로 과수화상병 의심증상 예찰 및 현장점검을 실시한다.

15명의 농작물 병해충 예찰방제단을 구성해 농작업복 및 작업도구 소독을 지도하고 영농일지 작성 여부 등을 점검한다.

오은경 소장은 인접지역에 과수화상병이 발생해 예방에 집중하고 있다, “과수화상병은 예방이 가장 중요한 만큼 과수농가에서는 예방수칙을 준수하고 의심증상 발견 시 농기센터에 즉시 신고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