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 ㈜한국알미늄, 유럽 수출 교두보 마련
증평 ㈜한국알미늄, 유럽 수출 교두보 마련
  • 괴산증평자치신문
  • 승인 2024.05.27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탈리아와 2차전지 셀파우치 생산 MOU체결

충북 증평군은 도안면 광덕리 도안테크노밸리 내 한국알미늄이 이탈리아 밀라노 소재의 골리오(GOGLIO S.p.A) 주식회사와 2차전지 셀파우치 생산 MOU를 체결해 유럽 수출의 교두보를 마련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MOU를 시작으로 2차전지 셀파우치 생산 노하우 공유와 유럽시장 진출 확대를 위해 상호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2차전지용 소형 및 중대형 (156) 셀파우치 제품에 대한 개발을 완료하고 자동차 및 ESS 시장 진입을 위한 양산 체제 구축을 준비 중이며, 중대형 2차전지 제품(186)의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1850년 설립된 골리오(Goglio)사는 이탈리아, 네덜란드, 미국, 중국에 8개의 생산 공장을 보유하고 있으며, 일부 유럽 국가와 아시아 남동부에 사무소를 두고 있다.

식품(커피, 분말, 즉석식품), 화학제품, 무균포장 및 캡슐용 제품(진공팩, 소프트팩, 캡슐용 다중팩) 등을 생산하고 있다.

이재영 군수는 증평군을 기업하기 좋은 환경으로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한국알미늄이 글로벌 시장에서 더욱 경쟁력을 갖고 도약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알미늄은 친환경 배터리 산업 진출을 위해 산업통상자원부의 국책과제인친환경 비크롬계 표면처리 기반 고밀착성 중대형 이차전지용 알루미늄 파우치 제조기술개발을 고등기술연구원, 한국화학연구원, 한국자동차연구원과 함께 수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